Hangul 우리가 헤어진지도 벌써 많은 시간이 흘렀어 더 잘해주지 못했던 내가 미워서 날 원망도 했어 그토록